'기성용 부친' 기영옥, 부산아이파크 신임 대표이사 선임
'기성용 부친' 기영옥, 부산아이파크 신임 대표이사 선임
  • 이상완 기자
  • 승인 2020.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영옥 부산아이파크 신임 대표이사 내정자.
기영옥 부산아이파크 신임 대표이사 내정자.

 

[STN스포츠=이상완 기자]

부산아이파크는 신임 대표이사에 기영옥(57년생) 전 광주FC 단장을 선임한다고 밝혔다.

부산은 "승격 1년 만에 2부 리그 강등이라는 결과를 맞게 된 부산아이파크는 과감한 혁신을 통한 쇄신의 필요성을 절실히 느낀다"며 "이를 위해 오랜 지도자 경험과 행정 경험을 두루 갖춘 기영옥 전 광주FC단장을 적임자라 판단했다"라고 신임 대표이사 선임 이유를 밝혔다.

기영옥 신임 대표이사 내정자는 금호고, 광양제철고, 대한민국 청소년 국가대표 감독과 대한축구협회이사, 광주광역시축구협회장, 광주FC 단장을 역임하는 등 한국 축구 발전에 많은 기여를 한 인물로 평가 받고 있다.

기영옥 신임 대표이사는 “훌륭한 지도자 영입과 젊고 독창적인 선수단 구성 및 운영을 통해 명문구단으로서의 부산아이파크의 명성을 되찾을 것이며, 승격을 넘어 K리그의 변화를 주도 할 수 있는 구단으로 팬들 앞에 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강한 의지를 보였다.

신임 대표이사는 오는 12월 1일 취임과 동시에 공식 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사진=부산아이파크

STN스포츠=이상완 기자

bolante0207@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