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1 승격 확정’ 남기일 감독, 10월 이달의 감독 선정
‘K리그1 승격 확정’ 남기일 감독, 10월 이달의 감독 선정
  • 반진혁 기자
  • 승인 2020.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반진혁 기자]

남기일 감독이 승격 확정에 힘입어 개인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0일 “제주 유나이티드의 남기일 감독이 10월 신라스테이 이달의 감독상을 수상했다”고 발표했다.

지난 8월에도 이달의 감독으로 뽑힌 남기일 감독은 이번 10월 수상까지 올 시즌 두 번째 '이달의 감독'에 선정되는 영광을 안았다.
 
남기일 감독이 이끄는 제주는 10월 3일부터 11월 1일까지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0’ 5경기에서 4승 1무를 기록했다. 제주는 10월 첫 경기였던 22라운드 안양전 4대1 대승을 시작으로, 23라운드 안산전 1대1 무승부, 24라운드 경남전에서 1대0으로 승리를 거뒀다.
 
특히, 사실상 K리그2 결승전이었던 25라운드 수원FC와의 경기에서 2대0으로 승리하며 우승을 향한 9부 능선을 넘었고, 이어진 26라운드 서울 이랜드와의 홈경기에서 3대2로 승리하며 홈 팬들 앞에서 K리그1 승격을 확정 지었다.
 
남기일 감독은 2014시즌 광주, 2018시즌 성남에 이어 2020시즌 제주까지 K리그1으로 승격시키며 ‘승격 청부사’로서의 면모를 보여줬다. ‘10월의 감독’ 남기일 감독에게는 한국프로축구연맹이 제작한 트로피와 함께 소정의 신라스테이 숙박권이 부상으로 주어진다.
 
지난 시즌에 이어 올 시즌에도 ‘이달의 감독상’을 후원하는 신라스테이는 호텔신라가 선보이는 프리미엄 비지니스 호텔이다. 신라스테이와 K리그의 인연은 2015년 ‘신라스테이 이달의 골 세리머니 상’으로 시작했다. 신라스테이는 앞으로도 K리그와 함께하는 다양한 활동을 지속할 예정이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prime101@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