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인야구] 임호의 크루세이더스, 라바 꺾고 첫 승 ”계속 이기겠다“
[연예인야구] 임호의 크루세이더스, 라바 꺾고 첫 승 ”계속 이기겠다“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0.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크루세이더스가 26일 고양시에 위치한 장항야구장에서 열린 ‘2020 고양-한스타 SBO(연예인야구) 대회’ 라바와의 경기에서 6-3으로 승리했다.
크루세이더스가 26일 고양시에 위치한 장항야구장에서 열린 ‘2020 고양-한스타 SBO(연예인야구) 대회’ 라바와의 경기에서 6-3으로 승리했다.

 

[STN스포츠(장항)=박재호 기자]

배우 임호가 단장으로 있는 크루세이더스가 황영진의 라바를 꺽고 다음 토너먼트 라운드에 진출했다.

크루세이더스가 26일 고양시에 위치한 장항야구장에서 열린 ‘2020 고양-한스타 SBO(연예인야구) 대회’ 라바와의 경기에서 6-3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크루세이더스는 토너먼트 다음 라운드인 8강에 진출했다.

경기 전, 트로트 가수 이지요가 시구자로 나섰다. 신곡 ‘내 짝꿍’ 축하공연 후 쌍절곤 시범을 보인 그는 “시구가 처음이라 추운 건지 떨린 건지 모를 정도로 떨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선수들을 향해 “날씨가 추운데 부상 조심하시고 건강한 승부를 펼쳤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크루세이더스가 26일 고양시에 위치한 장항야구장에서 열린 ‘2020 고양-한스타 SBO(연예인야구) 대회’ 라바와의 경기에서 6-3으로 승리했다. 사진은 크루세이더스와 라바의 경기 모습
크루세이더스가 26일 고양시에 위치한 장항야구장에서 열린 ‘2020 고양-한스타 SBO(연예인야구) 대회’ 라바와의 경기에서 6-3으로 승리했다. 사진은 크루세이더스와 라바의 경기 모습

 

라바는 이날 황영진(우익수)-지상민(1루수)-윤한솔(2루수)-신동현(투수)-이현수(포수)-곽상원(3루수)-이납균(좌익수)-오석상(중견수)-김정호(유격수)가 나섰다.

크루세이더스는 장해송-최창화-서상우-이철민-임호-정성일-유재상-서성환-이경주-정성일(투수)이 나섰다.

황영진은 경기 중 “컨디션이 좋다. KBO를 나가도 될 것 같다. 다 씹어먹을 수 있을 것 같다. 공을 던져봤는데 그물이 찢어지는 줄 알았다“며 호언장담 했다. 이어 ”일단 후보를 벗어나는게 목표다“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본인의 최고구속을 127km하고 밝힌 그는 ”지금은 평균 100에서 110을 왔다간다“라고 밝혀 놀라움을 안기기도 했다.

경기 후 인기상을 받은 황영진은 ”연예인 야구인만큼 승부보다 웃음을 주려고 했다. 졌는데도 웃음이 나온다“며 ”실력으로 겨뤘으면 이겼을 것“이라며 웃었다.

크루세이더스 선발투수 정성일은 7이닝 동안 6삼진 5피안타 3자책으로 막으며 승리투수와 함께 경기 MVP를 수상했다. 정성일은 “저희 선수들이 수비를 너무 잘해줘서 승리할 수 있었던 것 같다. 감독님 사랑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한번 이긴 것 계속 이기겠다“고 당당한 포부를 밝혀 주변의 환호를 받았다.

크루세이더스 단장 임호

 

임호는 ”경기에 이겨서 좋지만 이번 한스타 야구대회의 취지가 연예인 동호회 야구인들의 친목 도모와 다 함께 즐기는 잔치가 되는 것에 있다“며 ”저희도 이런 취지에 맞게 화합하는 모습을 보일 수 있도록 상대팀을 배려하고 존중하면서 경기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경기서 승리한 크루세이더스는 부전승으로 올라온 폴라베어스와 오는 16일 8강 경기를 갖는다.

한편, '2020 고양-한스타 SBO(연예인야구) 대회'는 인터미션·공놀이야·조마조마·개그콘서트·라바·크루세이더스·BMB·스타즈·천하무적·폴라베어스·팀그랜드슬램·올드브로스 까지 총 12개 팀이 참가했다.

예년 대회는 풀리그 방식이었지만 올해는 코로나19로 12팀 간 단판 토너먼트 후 최종 결승전을 통해 챔피언을 결정한다. 결승전은 오는 11월 30일 열린다.

모든 경기는 스포츠전문채널 STN스포츠를 통해 IPTV KT올레(131번) LG유플러스(125번) 케이블 딜라이브(236번) 현대HCN(518번)에서 생중계(월요일 저녁 7시)로 시청할 수 있다. 네이버스포츠, 유튜브로도 시청이 가능하다.

사진=박재호 기자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