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트리밍] ‘반등 예고’ 김국찬, “승리 의미 커...선수들 자신감 충전했어”
[S트리밍] ‘반등 예고’ 김국찬, “승리 의미 커...선수들 자신감 충전했어”
  • 반진혁 기자
  • 승인 2020.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전주)=반진혁 기자]

김국찬이 팀의 반등을 예고했다.

울산 현대모비스는 24일 오후 3시 전주실내체육관에서 치러진 전주 KCC와의 2020-20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정규리그 6라운드 경기에서 96-65로 승리했다. 이날 결과로 연패를 탈출하면서 분위기 반전에 성공했다.

김국찬은 경기 후 기자회견을 통해 “창원 LG전 이후 다 패배했는데, 승리가 주는 의미가 크다고 생각한다. 주축 선수들의 자신감을 충전했고, 경기 운영 부분에 가닥이 잡힌 것 같다.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예기치 못하게 시즌 전 부상을 당했고, 몸 밸런스에 영향을 끼쳤다. 1~2경기 잘 안 되다 보니 심리적으로 위축했다. 선수들도 자신감을 찾는 것이 우선이라고 독려해줬다”며 동료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숀 롱과의 호흡에 대해서는 “누구와 뛰어도 좋은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는 선수다. 실력을 떠나서 선수단의 분위기를 독려하는 부분이 있다. 이런 부분에서 많은 도움을 받고 있다”고 엄지를 치켜세웠다.

사진=KBL

prime101@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