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멀티 득점' 최지만, 한국인 야수 최초 WS 안타-득점 활약 [WS2]
'멀티 득점' 최지만, 한국인 야수 최초 WS 안타-득점 활약 [WS2]
  • 박승환 기자
  • 승인 2020.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탬파베이 레이스 최지만
탬파베이 레이스 최지만

[STN스포츠=박승환 기자]

탬파베이 레이스 최지만이 멀티 득점을 기록하는 등 자신의 임무를 완수했다.

최지만은 22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라이프필드에서 열린 LA 다저스와 2020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WS) 2차전에 1루수 겸 4번 타자로 선발 출장했다.

이날 선발 라인업에 이름을 올린 최지만은 한국인 야수 최초로 월드시리즈 무대를 밟았고, 3타수 1안타 2득점으로 활약했다.

1-0으로 앞선 1회초 첫 번째 타석에서 최지만은 삼진으로 침묵했다. 하지만 4회 팀 득점에 기여했다.

4회초 1사 1루. 최지만은 두 번째 타석에서 2루수 땅볼을 기록했다. 이때 다저스의 키케 에르난데스가 실책성 플레이를 기록했고, 최지만은 2루수 땅볼로 출루했다. 그리고 매뉴얼 마고의 안타에 2루를 밟은 뒤 조이 웬들의 2타점 적시 2루타에 홈을 밟아 득점을 기록했다.

최지만은 6회초 선두타자로 나서 다저스의 조 켈리를 상대로 6구째 패스트볼을 받아쳐 우전 안타를 터뜨렸다. 한국인 야수 월드시리즈 첫 안타. 이후 최지만은 웬들의 희생플라이에 홈을 밟아 멀티 득점을 기록했다.

최지만은 7회초 2사 1, 2루의 득점권 찬스에서 마이클 브로소와 교체됐다.

사진=뉴시스/AP

STN스포츠=박승환 기자

absolute@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