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트리밍] ‘데이비스 풀타임 출전’ 전창진 감독, “잘 소화해줘서 대견”
[S트리밍] ‘데이비스 풀타임 출전’ 전창진 감독, “잘 소화해줘서 대견”
  • 반진혁 기자
  • 승인 2020.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전주)=반진혁 기자]

전창진 감독이 맹활약을 보여준 타일러 데이비스에게 박수를 보냈다.

전주 KCC는 21일 오후 7시 전주실내체육관에서 치러진 서울 SK와의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정규 리그 5라운드 경기에서 90-80으로 승리했다. 이날 결과로 지난 라운드 패배를 극복하면서 분위기 반전에 성공했다.

전창진 감독은 경기 후 기자회견을 통해 “개막 전에 고생을 많이 했는데 수비가 많이 좋아졌다. 상황 대처 능력이 좋았다. 전체적으로 좋았던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날 데이비스는 풀타임을 소화하면서 존재감을 과시했다. 공수 양면에서 눈도장을 찍으면서 팀 승리에 일조했다.

이에 대해서는 “감독 욕심 때문에 풀타임을 출전을 지시했지만, 잘 소화해줘서 대견하다”고 박수를 보냈다.

그러면서 “1:1에 대한 부분은 본인도 아쉬워한다. 아직 몸이 받쳐주지 않는다”며 보완해야할 부분도 있다고 채찍질을 가했다.

사진=KBL

prime101@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