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창현 대행 "박병호, 손 붓기 빠지지 않아 휴식" [고척 S탠바이]
김창현 대행 "박병호, 손 붓기 빠지지 않아 휴식" [고척 S탠바이]
  • 박승환 기자
  • 승인 2020.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키움 히어로즈 박병호
키움 히어로즈 박병호

[STN스포츠(고척)=박승환 기자]

키움 히어로즈 박병호가 결장한다. 전날 부상의 여파로 휴식을 취한다.

박병호는 지난 16일 고척 두산전에서 8회초 수비 때 교체됐다. 첫 타석 때 타격을 하는 과정에서 오른쪽 엄지에 울림 현상이 있었고, 경기를 끝까지 치르지 못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박병호는 결승타를 기록하는 등 4타수 2안타 2타점 1득점으로 맹활약을 펼쳤다.

그러나 김창현 감독 대행은 17일 고척 두산전에 앞서 박병호의 결장 소식을 전했다. 김 대행은 "아직 손에 붓기가 있어서 일단은 선발 출장하지 못한다"며 "테스트를 해보고 대타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전 부상과 연결되는 것은 아니다. 세 타석 내내 손에 울림이 있었다. 그래서 휴식을 취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최근 3경기 연속 투구한 '마무리' 조상우도 휴식을 취한다. 에디슨 러셀 또한 3경기 연속 경기에서 빠졌다. 김 대행은 "러셀이 오늘 배팅 훈련을 하는 것을 보니 컨디션이 좋아지는 것 같다"며 "경기 후반에 한 번씩 출전해 경기 감각을 끌어올릴 것"이라고 언급했다.

한편 이날 키움은 박준태(중견수)-서건창(지명타자)-김하성(유격수)-이정후(우익수)-김웅빈(3루수)-김혜성(2루수)-허정협(좌익수)-박동원(포수)-전병우(1루수) 순으로 선발 출전한다.

사진=뉴시스

STN스포츠=박승환 기자

absolute@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