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빌보드뮤직어워드' 2관왕 휩쓸까...4년 연속 수상 예고
방탄소년단, '빌보드뮤직어워드' 2관왕 휩쓸까...4년 연속 수상 예고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0.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 방탄소년단
그룹 방탄소년단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 RM 진 슈가 제이홉 지민 뷔 정국)이 지난해에 이어 ‘빌보드 뮤직 어워드’(2020 Billboard Music Awards) 2관왕에 도전한다.

15일 오전 9시(한국시간) 미국 LA 돌비 극장(Dolby Theatre)에서 ‘2020 빌보드 뮤직 어워드’가 개최된다.

‘빌보드 뮤직 어워드’는 전 세계 대중음악계에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는 ‘빌보드 차트’에서 해당 연도에 큰 성과를 거둔 아티스트에게 상을 수여하는 미국의 3대 음악 시상식 중 하나다. 지난 4월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한 차례 연기되기도 했던 바.

이날 시상식의 관전 포인트는 방탄소년단의 수상 여부다. 방탄소년단은 올해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톱 듀오/그룹(Top Duo/Group)’ 부문과 ‘톱 소셜 아티스트(Top Social Artist)’ 2개 부문에 노미네이트 됐다.

2017년부터 매년 이 시상식에 참석한 방탄소년단은 지난해에도 같은 부문 수상자로 이름을 올리며 2관왕을 거머쥐었다. 방탄소년단이 올해 노미네이트된 모든 부문에서 수상한다면 ’톱 듀오/그룹’ 부문에서는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톱 소셜 아티스트’ 부문에서는 2017년부터 4년 연속 수상자로 선정된다.

방탄소년단은 'Dynamite' 무대도 선보일 계획이다. 'Dynamite'는 발매 첫 주인 8월 31일 빌보드 ‘핫100’에 1위로 데뷔하며 전세계적으로 뜨거운 인기를 모으고 있다.

켈리 클락슨이 호스트를 맡은 이번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는 방탄소년단을 비롯해 앨리샤 키스, 배드 버니, 데미 로바토, 도자 캣, 포스트 말론, 시아 등 세계적인 아티스트들이 참석한다.

한편 ‘2020 빌보드 뮤직 어워드’는 이날 오전 9시부터 Mnet에서 생중계 된다. 방송인 오상진과 안현모가 진행과 통역을 맡았으며, ’BTS : THE REVIEW’를 쓴 음악평론가 김영대가 해설자로 함께한다.

사진=빅히트 엔터테인먼트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