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사트 측 "이근, 8월 1일부로 퇴사…이제 관련 無" [공식입장]
무사트 측 "이근, 8월 1일부로 퇴사…이제 관련 無" [공식입장]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0.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사트 측 공식입장
무사트 측 공식입장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무사트 측이 이근에 대한 공식입장을 전했다.

12일 무사트(MUSAT) 측은 공식 유튜브 계정의 공지사항을 통해 최근 화제와 동시에 가학성 논란이 된 '가짜 사나이2' 훈련 과정에 대한 무사트 측의 입장을 밝혔다. 또한 이근의 소속 여부에 대한 입장도 덧붙였다.

무사트 측은 "적지 않은 시청자분들께서 가짜사나이를 보시기에 불편하신 장면에 대한 지적이 있었다. 그에 대해 1기, 2기 교육을 기획하고 진행했던 총책임자로서 먼저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라며 불찰을 인정했다.

또 "실제 현장에서는 교육생 모두 자신의 한계에 도전하며 값진 경험을 얻었고, 교관들 또한 그러한 모습에 깊은 감동을 받았던 소중한 시간이었다"라며 "앞으로 더욱 세심히 헤아려 현장에서의 투지와 감동이 시청자 여러분께 잘 전달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또한 이근 대위와 관련해 "이근 씨에 대한 많은 문의가 오고 있다. 이근 씨는 '가짜 사나이 1기'를 마친 직후 개인적으로 활동하길 원한다며 2020년 8월 1일부로 무사트에서 자진 퇴사했다"라며 "그 후로 무사트는 이근 씨와 아무 관련이 없다는 사실을 말씀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12일 유튜버 김용호는 이근의 UN 경력은 허위이며 성폭력 전과가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자 이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허위 사실 유포 고소한다"라고 입장을 밝힌 상황이다.

사진=무사트 유튜브 화면 캡처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