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데스리가 1R] ‘사네 펄펄+그나브리 해트트릭’ 뮌헨, 살케 8-0 완파
[분데스리가 1R] ‘사네 펄펄+그나브리 해트트릭’ 뮌헨, 살케 8-0 완파
  • 이형주 기자
  • 승인 2020.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뷔전에서 1골 2어시스트로 펄펄 난 르로이 사네
데뷔전에서 1골 2어시스트로 펄펄 난 르로이 사네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FC 바이에른 뮌헨이 FC 살케 04를 대파했다.

뮌헨은 19일(한국시간) 독일 바이에른주 뮌헨에 위치한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린 2020/21시즌 독일 분데스리가 1라운드 살케와의 경기에서 8-0으로 승리했다. 뮌헨은 올 시즌 리그 첫 승리를 거뒀고 살케는 첫 패배를 당했다. 

경기 초반 뮌헨의 선제골이 터졌다. 전반 3분 킴미히가 하프라인 뒤에서 전방으로 패스했다. 그나브리가 상대 아크 서클에서 이를 잡은 뒤 드리블 후 슈팅으로 득점했다. 

뮌헨이 한 걸음 더 달아났다. 전반 18분 뮐러가 상대 아크 서클의 고레츠카에게 패스를 내줬다. 고레츠카가 찬 공이 골망을 갈랐다. 

뮌헨의 추가골이 나왔다. 전반 29분 카박이 드리블하는 레반도프스키를 막다 파울을 범했다. 심판이 페널티킥을 선언했고 레반도프스키가 직접 성공시켰다. 이에 전반이 3-0 뮌헨의 리드로 종료됐다. 

후반 들어 뮌헨이 쐐기골을 뽑아냈다. 후반 1분 사네가 역습 상황에서 1대1 기회를 맞았다. 사네가 페어만 골키퍼를 피해 왼쪽으로 친 공을 그나브리가 차 넣었다. 

뮌헨이 또 다시 득점에 성공했다. 후반 13분 사네가 상대 박스 왼쪽의 그나브리에게 패스했다. 그나브리가 슈팅했고 공이 골라인을 넘었다. 이에 경기는 8-0 뮌헨의 승리로 마무리됐다.

뮌헨이 두 뼘 더 달아났다. 후반 23분 레반도프스키가 상대 박스 오른쪽에서 라보나킥으로 올린 공을 뮐러가 슈팅했다. 이 슈팅이 페어만 골키퍼를 맞고 들어갔다. 후반 25분 킴미히의 뒷공간 패스로 사네가 1대1 기회를 맞았다. 사네가 슈팅으로 공을 밀어 넣었다. 

뮌헨이 한 골을 더 추가했다. 후반 35분 레반도프스키가 왼쪽 측면으로 패스했다. 무시알라가 중앙으로 드리블 후 슈팅한 공이 골망을 갈랐다. 이에 경기는 8-0 뮌헨의 승리로 마무리됐다.

사진=뉴시스/AP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total87910@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