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S+2승 요건' 류현진, 6이닝 7K 1실점…ERA 4.05↓ [류현진 S코어북]
'QS+2승 요건' 류현진, 6이닝 7K 1실점…ERA 4.05↓ [류현진 S코어북]
  • 박승환 기자
  • 승인 2020.0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론토 블루제이스 류현진
토론토 블루제이스 류현진

[STN스포츠=박승환 기자]

토론토 블루제이스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이 이적 첫 퀄리티스타트(6이닝 3자책 이하)를 기록하며 시즌 2승 요건을 갖췄다.

류현진은 12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버팔로의 샬렌필드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마이애미 말린스와 홈경기에 선발 등판해 6이닝 동안 투구수 92구, 2피안타(1피홈런) 2볼넷 7탈삼진 1실점(1자책)으로 호투를 펼쳤다. 5.14의 평균자책점은 4.05까지 대폭 하락했다.

무실점의 스타트였다. 류현진은 1회초 선두타자 조나단 비야를 115km 커브로 삼진을 솎아내며 경기를 출발했다. 2사후 헤수스 아귈라에게 볼넷을 허용했지만, 후속타자 코리 디커슨을 2루수 땅볼로 처리하며 이닝을 마쳤다.

실점은 2회에 나왔다. 선두타자 브라이언 앤더슨에게 6구째 126km 한가운데 체인지업을 통타당해 좌측담장이 넘어가는 솔로홈런을 맞아 선취점을 내줬다. 하지만 류현진은 프란시스코 서벨리는 범타로 처리한 뒤 루이스 브린슨과 로건 포사이드를 연속 삼진 처리했다.

3회초 류현진은 몬테 해리슨에게 이날 네 번째 삼진을 기록한 뒤 내야 안타와 실책으로 1사 1, 2루의 득점권 위기에 몰렸지만, 아귈라를 병살타로 잡아냈다. 득점권 위기도 넘긴 류현진은 4회초 디커슨-앤더슨-서벨리를 모두 범타로 돌려세워 이날 첫 삼자범퇴를 기록했다.

5회초에도 커터로 두 개의 삼진을 솎아내는 등 무실점을 기록한 류현진은 6회에도 마운드에 올랐다. 선두타자 존 베르티를 높은 직구로 삼진 처리한 류현진은 아귈라-디커슨을 차례로 땅볼 처리하며 퀄리티스타트를 완성했다.

류현진의 역투에 토론토 타선도 응답했다. 6회말 선두타자 대니 잰슨이 2루타를 때리며 포문을 열었다. 이후 케반 비지오의 안타로 무사 2, 3루의 찬스가 만들어졌고, 보 비셋이 상대 선발 에르난데스의 4구째를 받아때려 좌측 담장을 넘기는 역전 스리런홈런을 터뜨렸다.

임무를 완수한 류현진은 7회초 마운드를 불펜에 넘기고 교체됐다.

사진=뉴시스/AP

STN스포츠=박승환 기자

absolute@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