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성한 작가, 절필 선언 5년만에 복귀...“신작 준비 중”[공식입장]
임성한 작가, 절필 선언 5년만에 복귀...“신작 준비 중”[공식입장]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0.0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성한 작가가 복귀를 준비 중이다.
임성한 작가가 복귀를 준비 중이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2015년 절필을 선언했던 임성한 작가가 복귀를 준비 중이다.

5일 드라마 제작사 지담 측은 "임성한 작가와 최근 계약을 맺고, 함께 새 작품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담 측은 “신작 편성과 방송사, 채널 등은 아직 정해진 것은 없다”며 “준비하는 단계”라고 설명했다.

임성한 작가는 큰 사랑을 받았던 드라마 '보고 또 보고', '인어 아가씨', '왕꽃 선녀님', '하늘이시여', '보석비빔밥', '신기생뎐', '오로라 공주' 등을 집필했다. 지난 2015년 ‘압구정 백야’를 끝으로 절필을 선언하며 은퇴한 바 있다.

한편, 임성한 작가와 계약을 맺은 지담은 드라마 '씨티홀', '빠담빠담', '다섯손가락', '왔다 장보리', '내 딸 금사월', '닥터 프리즈너' 등을 만든 제작사다.

사진=MBC 제공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