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 헤아 건재함+헨더슨 복귀 예정’ 로메로, 거취 놓고 맨유와 면담 희망
‘데 헤아 건재함+헨더슨 복귀 예정’ 로메로, 거취 놓고 맨유와 면담 희망
  • 반진혁 기자
  • 승인 2020.0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반진혁 기자]

세르히오 로메로(33)가 거취를 놓고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면담을 희망하고 있다.

영국 매체 <더 선>은 31일(한국시간) “로메로는 자신의 미래를 놓고 소속팀 맨유와 면담을 갖기를 원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이적 시장을 앞두고 로메로와 맨유는 거취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로메로는 이번 시즌 팀의 NO.2 골키퍼로 활약했다. 주로 컵 대회와 유로파 리그에 출전하면서 존재감을 선보였다.

로메로는 맨유와의 계약이 내년 6월에 만료된다. 이러한 상황에서 자신의 미래에 의문을 품고 있다.

아직까지 다비드 데 헤아가 건재하고, 셰필드 유나이티르로 임대를 떠났던 유망주 딘 헨더슨의 복귀가 예상되면서 로메로는 입지가 불안하다는 것을 느낀 것으로 보인다.

매체에 따르면 유럽, 미국 메이저리그 사커(MLS), 아르헨티나 클럽에서 로메로 영입에 눈독을 들이고 있다.

사진=뉴시스/AP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