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나종덕, 나균안으로 개명…"땀 흘리는 만큼 결과 있길 바라는 마음 담아"
롯데 나종덕, 나균안으로 개명…"땀 흘리는 만큼 결과 있길 바라는 마음 담아"
  • 박승환 기자
  • 승인 2020.0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 자이언츠 나균안
롯데 자이언츠 나균안

[STN스포츠=박승환 기자]

롯데 자이언츠 나종덕이 개명했다.

롯데 관계자는 8일 "나종덕이 나균안으로 개명했다"며 "지난 6월 중순에 개명을 했고, 이날 KBO에 등록이 됐다"고 밝혔다.

나종덕의 새 이름인 나균안은 개간할 균(畇)에 기러기 안(雁)으로 "노력한 만큼 높이 올라가는 사람이 된다"는 뜻이다.

나균안은 "야구 인생이 보다 잘 풀렸으면 하는 마음으로 지난 6월 중순 개명 신청을 했다"며 "마냥 잘되기를 바라는 것 보다 내가 노력하고 땀 흘리는 만큼 결과가 있길 바라는 마음을 담았기에 그만큼 정직하게 더 노력하여 팬분들 응원에 보답할 수 있게끔 하겠다"고 다짐했다.

지난 2017년 롯데의 2차 1라운드 전체 3순위의 지명을 받은 나균안은 1군 통산 215경기에 출전해 타율 0.123을 기록 중이다. 올 시즌 1군 경기 출전은 없지만, 2군에서 13경기에 나서 타율 0.227, 투수로는 6경기에 출전해 1승 3패 평균자책점 3.86의 성적을 거두고 있다.

사진=롯데 자이언츠

STN스포츠=박승환 기자

absolute@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