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개월만 -30kg’ 허각, 다이어트 大성공 “고혈압 없어져”
‘4개월만 -30kg’ 허각, 다이어트 大성공 “고혈압 없어져”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0.0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허각이 약 4개월 만에 30kg 감량에 성공했다.
가수 허각이 약 4개월 만에 30kg 감량에 성공했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가수 허각이 약 4개월 만에 30kg 감량에 성공했다.

허각은 1일 다이어트 보조 업체를 통해 다이어트에 성공한 소감을 전했다. 갑상선암 수술 후 건강의 중요성을 절실하게 느꼈고 건강한 다이어트 방법을 찾게 됐다고 전했다.

4개월 만에 30㎏감량에 성공한 허각은 "체중이 많이 나갔을 때 약을 먹어야 할 정도로 고혈압이 심했는데 다이어트 후에 혈압이 정상으로 돌아왔고 갑상선암 수술 후에도 계속 약을 복용하고 있었는데 이제는 약을 끊어도 될 정도로 건강이 많이 좋아졌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예전에는 새벽 4시에 자서 낮에 일어나는 등 일상 생활이 불규칙적이었는데 지금은 아침에 아이들과 같이 일어나서 저녁에 같이 잠들 정도로 건강한 생활 패턴으로 변화했다"고 전했다.

허각은 "93㎏이 인생 최고 체중이었는데 체중이 많이 나가다 보니 사람들을 만날 때도 위축되고 공황장애가 올 정도로 자존감이 떨어져 있었고 복부가 유독 두드러지다 보니 일부러 더 큰 옷을 입어서 배를 가리기까지 했었다"고 털어놨다. 이어 "30㎏을 감량하고 나서는 사람들을 만날 때도 오히려 자신감이 더 생기고 옷을 입을 때도 예전에는 절대 입지 않던 셔츠나 슈트를 입을 수 있어서 너무 좋다"라며 다이어트로 변화된 삶은 이야기했다.

30kg 감량 성공은 가족들의 도움이 컸다고 밝혔다. 그는 "옆에서 다이어트 과정을 함께 지켜봐 준 아내가 가장 큰 힘이 됐다. 살이 쪘을 때 나보다 더 내 건강에 대해 걱정을 했는데 이렇게 다이어트에 성공하게 되니 너무 좋다며 매일 다른 사람을 보는 것 같다고 얘기한다"고 말했다. 또한 "두 아들의 이름이 허건, 허강인데 다이어트 후에 아이들 이름처럼 건강한 아빠가 돼서 아이들에게 멋진 아빠의 모습을 보여줄 수 있어서 너무 좋았다"고 덧붙였다.

사진=쥬비스 제공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