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준용, 대장절제술 받고 장폐색 위기 온 아내 위해 '트로트' 노래 선사
최준용, 대장절제술 받고 장폐색 위기 온 아내 위해 '트로트' 노래 선사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0.0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최준용
배우 최준용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배우 최준용이 대장절제술을 받은 아내를 향한 노래 선물을 선사한다.

최준용은 7월 10일 첫 방송되는 MBN 200억 프로젝트 '보이스트롯'(기획/연출 박태호)에 출연해 아픈 아내를 위한 순정의 노래를 부른다. '보이스트롯'은 대한민국 방송 사상 최초로 스타 80명이 트로트 가수에 도전하는 프로그램이다.

8개월 전 15세 연하 아내와 결혼해 신혼을 보내고 있다는 최준용. 최근 최준용 아내의 안타까운 소식이 전해져 팬들을 안타깝게 했던 바. 최준용 아내는 결혼 전 대장에서 발견된 3822개 용종으로 대장 절제술을 받았다. 하지만 기형적으로 짧은 소장 탓에 평생 배변 주머니를 착용하게 된 것.

제작진에 따르면 최준용 아내는 수술 이후 유건종이라는 혹이 생겨 장폐색이 올 수도 있는 상황이라고. 최준용은 '보이스트롯' 무대에서 아내를 향한 조건 없는 사랑을 애틋한 트로트로 표현한다. 과연 최준용은 아내를 위한 무대로 단 하나의 왕관의 주인공이 될 수 있을지. 그 절절한 사연과 무대에 관심이 주목된다. 

한편 '보이스트롯'은 숨은 트로트 고수들의 진검승부가 펼쳐지는 MBN 초대형 200억 프로젝트다. 심사위원으로는 가수 남진, 혜은이, 김연자, 진성, 박현빈이 참여해 역대급 라인업을 완성했다. 진행은 원조 국민MC 김용만이 맡는다. 7월 10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된다.

사진=MBN 제공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