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모비스, 외국인 구성 완료…“롱, 간트와 계약”
현대모비스, 외국인 구성 완료…“롱, 간트와 계약”
  • 이형주 기자
  • 승인 2020.0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국인 선수 구성을 완료한 울산현대모비스피스 프로농구단
외국인 선수 구성을 완료한 울산현대모비스피스 프로농구단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울산현대모비스피버스 프로농구단(단장: 박병훈)이 외국인 구성을 완료했다. 

울산 모비스는 12일 “새로운 외국인선수 숀 롱, 자키넌 간트와 차기 시즌 계약을 완료했다”라고 밝혔다. 

숀 롱(Shawn Long)은 NBA, G리그, 호주 등에서 활약한 득점력 있는 빅맨이다. 외곽슛과 드리블 돌파, 2점슛까지 고루 갖춘 선수라는 평가다. 현대모비스는 최근 몇 년간 숀 롱을 영입 리스트에 올려 놓고 계약을 타진했으나 리그 시기가 잘 맞지 않아 번번이 무산됐었다. 올해엔 국내를 포함한 해외 프로농구 리그가 대부분 조기 종료되며 구단과 선수가 충분한 협의를 거쳐 계약에 합의했다. 

현대모비스 관계자는 “득점력과 더불어 블록 타이밍이 좋고 2대2 수비에 대한 이해도가 높다.” 며 영입 배경을 설명했다.

자키넌 간트(Jakeenan Gant)는 루이지애나 대학교 라파예트 캠퍼스를 졸업한 후 지난 시즌 FORT WAYNE MAD ANTS(G리그)에서 경험을 쌓은 젊은 빅맨이다. 빠른 스피드를 활용한 속공 마무리가 최대 장점이고 3점슛까지 가능하다는 평가다. 무엇보다 적극적인 공수 참여로 현대모비스에 활력을 불어 넣어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현대모비스는 지난 6월 1일부터 새롭게 영입된 장재석, 김민구 등과 함께 2020-2021시즌을 대비한 훈련을 시작해 몸 만들기에 한창이다. 새롭게 영입된 외국인선수들은 8월에 입국해 팀에 합류할 예정이다. 

사진=울산현대모비스피버스 프로농구단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total87910@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