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5리그] ‘한그루 멀티골’ 벽산플레이어스 개막전서 새벽녘 5-0 완파
[K5리그] ‘한그루 멀티골’ 벽산플레이어스 개막전서 새벽녘 5-0 완파
  • 반진혁 기자
  • 승인 2020.0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효창운동장)=반진혁 기자]

서울관악구벽산플레이어스FC가 개막전에서 축포를 터트렸다.

벽산플레이어스는 16일 오후 5시 효창운동장에서 치러진 새벽녘과의 2020 K5리그 1라운드 경기에서 5-0 완승을 거뒀다.

기회는 벽산플레이어스가 먼저 얻었다. 전반 1분 만에 페널티 킥을 얻어낸 것. 이것을 키커로 나선 한정화가 깔끔하게 마무리 하면서 리드를 잡았다. 일격을 당한 새벽녘은 고삐를 당겼다. 활발한 공격을 통해 계속해서 상대의 골문을 두드리면서 동점골에 주력했다. 하지만, 슈팅 정확도가 떨어지는 아쉬움을 보이면서 결실을 맺지 못했다.

이후 주도권을 잡은 건 벽산플레이어스였다. 왼쪽 측면에서 연결된 안세환의 크로스를 문전에 있던 한그루가 침착하게 골로 마무리하면서 2점 차 리드를 잡았다. 기세는 이어졌다. 팀의 세 번째 골을 만들면서 승기를 잡았다. 역습 상황에서 송재구가 골키퍼가 나와 뒷 공간이 비어있는 것을 보고 연결한 슈팅이 그대로 득점으로 이어졌다.

3골이나 얻어 맞은 새벽녘은 후반 초반부터 강하게 몰아 붙였다. 빠른 공수 전환을 통해 계속해서 벽산플레이어스의 골문을 두드렸다. 하지만, 골맛은 벽산플레이어가 맛봤다. 후반 20분 또 한 번 페널티 킥을 얻어냈고, 이것을 안세환이 마무리하면서 격차를 벌렸다.

벽산플레이어스의 기세는 멈추지 않았다. 한그루를 중심으로 계속 공격을 펼치면서 추가골을 노렸다. 그러던 후반 23분 왼쪽 측면에서 연결된 김태원의 크로스를 한그루가 득점으로 연결시켰다.

새벽녘은 끝까지 투혼을 발휘하면서 만회골에 주력했지만, 원하는 결과를 얻지 못했다. 추가골은 없었고 경기는 벽산플레이어스의 완승으로 마무리 됐다.

사진=KFA

sports@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