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연승’ LG 류중일 감독 “임찬규, 최고의 피칭 보여줬다”[잠실 S트리밍]
‘3연승’ LG 류중일 감독 “임찬규, 최고의 피칭 보여줬다”[잠실 S트리밍]
  • 이보미 기자
  • 승인 2020.0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중일 감독
류중일 감독

 

[STN스포츠(잠실)=이보미 기자]

“임찬규가 최고의 피칭을 보여줬다.”

LG 트윈스가 SK 와이번스를 꺾고 3연승을 질주했다. LG는 13일 오후 6시30분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SK전에서 14-2 대승을 거뒀다. 

2회에만 상대 실책을 틈 타 8득점을 가져갔다. 10-0 리드를 잡은 LG는 2점을 내줬지만, 8회말 무서운 집중력으로 4점을 추가하며 마지막에 웃었다. 선발 등판한 임찬규도 6이닝 1실점으로 제 몫을 톡톡히 했다. 

경기 후 ‘승장’ 류중일 감독은 “오늘 선발 임찬규가 6이닝 동안 최고의 피칭을 보여주며 잘 견뎌줬다. 공격에서는 선수들이 초반 찬스를 놓치지 않고 좋은 집중력으로 빅이닝을 만들었고, 경기 마지막까지 공수에서 자기 역할을 모두 잘 해줬다”며 소감을 전했다. 
 

사진=STN스포츠

bomi8335@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