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감염됐다” 김재중, 결국 만우절 거짓말→ 대중은 '황당'(종합)
“코로나 감염됐다” 김재중, 결국 만우절 거짓말→ 대중은 '황당'(종합)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0.0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김재중
가수 김재중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가수 김재중이 직접 밝힌 코로나19 감염 소식이 결국 거짓말이었다. 그는 “경각심을 일깨우기 위해 했던 거짓말”이라고 밝혔다.

김재중은 1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코로나19 바이러스에 감염됐다”라고 고백한 후 “정부로부터, 주변으로부터 주의 받은 모든 것들을 무시한 채 생활한 저의 부주의였다. 개인의 행동이 사회 전체에 끼치는 영향이 얼마나 큰지 저로 인해 또 감염됐을 분들에게 미안한 마음뿐”이라고 사과했다.

김재중은 현재 일본에서 활동 중이라 팬들의 우려는 더 커졌다.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김재중의 코로나19 확진과 관련해 “확인 중”이라고 밝힐 뿐 자세한 공식 입장을 내놓지 않아 몸 상태에 대한 궁금증은 더 높아졌다. 그의 말이 사실이라면 국내 연예인 중 첫 번째 확진 사례였다.

그러나 몇 분 뒤 김재중은 SNS를 통해 코로나19에 감염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4월 1일 만우절 해프닝이었던 셈이다. 그는 거짓말을 한 이유에 대해 “코로나19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기 위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부주의로 인한 슬픈 예감이 현실이 되었을 때 그땐 눈물 씻어내고 끝날 일이 아니라고 생각한다. 현 시점의 경각심...마음에 새기고 새깁시다”라고 밝혔다.

또한 “이 글이 절대 만우절 장난이라 생각하지 않는다. 내 가족이 내 친구가 아프고 죽어간다. 절대 남의 일이 아니다. 나를 지키는 일이 소중한 사람들을 지키는 것이라는 이야기해 드리고 싶었다”라며 본인의 거짓말에 정당성을 부여했다.

김재중의 거짓말은 약 1시간 동안 세간을 뒤흔들었다. 결국 만우절 해프닝이었던 그의 거짓말에 대중은 맥이 빠지고 황당해하고 있다. 이에 김재중은 “이 글로 인해 받을 모든 처벌을 달게 받겠다”라고 고개를 숙였다.

사진=뉴시스

sports@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