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 천만원 부산시에 기부…“코로나19 사태 종식되길”
BNK, 천만원 부산시에 기부…“코로나19 사태 종식되길”
  • 이형주 기자
  • 승인 2020.0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NK 썸 농구단
BNK 썸 농구단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BNK 썸 여자프로농구단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나섰다. 

BNK는 26일 오후 부산시청에서 선수단이 온정으로 모은 1000만원을 부산시에 전달했다.

BNK는 여자 농구 시즌 중단 발표 이후 가진 팀 미팅에서 코로나19 피해 극복을 위해 힘을 모으자는 선수단의 자발적인 제안으로 이번 성금 기부를 추진했다.

전달된 성금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지역 의료진과 피해 여파로 생활에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의 방역용품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날 전달식에 참석한 유영주 감독은 “지역민들과 팬들이 구단에 보내주신 사랑에 비하면 작은 금액이지만 코로나19를 극복하는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하루빨리 이번 사태가 종식되기를 바라며 앞으로 멋진 경기로 팬들의 성원에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사진=WKBL

total87910@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