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 완성도 높이는 유익한 캠프" KIA 선수단, 美 스프링캠프서 귀국
"기술 완성도 높이는 유익한 캠프" KIA 선수단, 美 스프링캠프서 귀국
  • 박승환 기자
  • 승인 2020.0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박승환 기자]

KIA타이거즈 선수단이 2020시즌 스프링캠프를 마무리하고 귀국했다.

미국 플로리다에 스프링캠프를 차렸던 KIA타이거즈 선수단은 16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선수단은 지난달 1일부터 시작된 이번 스프링캠프에서 체력 및 기술훈련으로 몸을 만든 뒤 미국 대학 및 독립리그 연합팀과 20차례의 연습경기를 통해 실전 경험을 쌓았다. 

윌리엄스 감독은 “예정보다 길어졌던 캠프를 성공적으로 소화한 선수들과 코칭스태프 모두에게 고맙다”면서 “많은 연습경기를 통해 선수들의 기량을 점검했고, 기술의 완성도를 높이는 유익한 캠프였다”고 평가했다.

선수단은 하룻동안 휴식을 취한 뒤 18일 오후부터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훈련에 돌입할 예정이다.

사진=KIA 타이거즈

absolute@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