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늬, ‘기생충’ 축하파티 사진 삭제 “불편하셨다면 죄송”→ “사과말라” 역 응원(종합)
이하늬, ‘기생충’ 축하파티 사진 삭제 “불편하셨다면 죄송”→ “사과말라” 역 응원(종합)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0.0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이하늬
배우 이하늬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배우 이하늬가 영화 ‘기생충’의 아카데미 수상 축하파티에 참석한 사진들로 논란을 얻자 해당 게시물을 모두 삭제하며 사과에 나섰다.

이하늬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선배, 동료분들을 축하해주고 싶은 마음에 올린 피드에 마음 불편하시거나 언짢으신 분들이 계셨다면 죄송합니다”라고 사과했다.

앞서 이하늬는 영화 ‘기생충’의 아카데미 수상 축하 파티에 참석해 인증샷을 올렸다. 당시 이하늬는 봉준호 감독, 출연 배우들과 찍은 사진과 함께 “누가 보면 내가 상탄줄. 그런데 정말 그만큼 기쁘다. 오늘 잠은 다 잤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를 본 일부 누리꾼들은 본인이 수상한 것도 아닌데 왜 참석했냐고 불편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에 이하늬는 “개인의 감격을 고국에 있는 분들과 함께 나누고싶다는 생각이 앞섰던 것 같아요. 또 다른 한국영화의 역사를 쓰신 분들께 해함없이 충분한 축하와 영광이 가기를 바라며 그 모든 수고에 고개숙여 찬사를 보냅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라는 글을 남기며 해당 사진들을 모두 삭제했다.

그러자 다른 누리꾼들은 “불편할 게 도대체 뭐가 있냐”, “진심으로 기뻐하는 모습이 보기 좋았다”, “마음 쓰지 말길”이라고 응원했다.

사진=이하늬 SNS

sports@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