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겨 차준환, 4대륙서 개인 최고점 ‘265.43점’으로 5위 ‘쾌거’
피겨 차준환, 4대륙서 개인 최고점 ‘265.43점’으로 5위 ‘쾌거’
  • 이보미 기자
  • 승인 2020.0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겨 차준환
피겨 차준환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한국의 남자 피겨스케이팅 차준환(19, 고려대 입학예정)이 개인 최고점을 찍었다.

차준환은 9일 서울 목동 실내아이스링크에서 열린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 피겨스케이팅선수권대회 남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기술점수(TES) 88.78점, 예술점수(PCS) 86.28점으로 합계 175.06점을 획득했다. 2일 전 쇼트프로그램에서 얻었던 90.37점을 더해 총점 265.43점 기록, 전체 5위에 이름을 올렸다.

차준환은 프리스케이팅과 총점에서 자신의 ISU 공인 최고점을 경신하며 자신감을 얻었다.

동시에 지난해 이 대회 6위에 올랐던 차준환은 자신의 최고 순위까지 기록했다.

한편 일본의 하뉴 유즈루가 총점 299.42점을 획득하며 우승의 영광을 안았다. 이시형과 이준형은 각각 14위, 17위로 대회를 마쳤다.

사진=뉴시스

bomi8335@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