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Tview] ‘정글의 법칙 in 팔라완’ 모모랜드 낸시 합류…필리핀 현지 반응↑
[st&Tview] ‘정글의 법칙 in 팔라완’ 모모랜드 낸시 합류…필리핀 현지 반응↑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0.0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글의 법칙 in 팔라완’에 모모랜드 낸시가 합류한다.
‘정글의 법칙 in 팔라완’에 모모랜드 낸시가 합류한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정글의 법칙 in 팔라완’ 출연진이 필리핀 현지에서 ‘깨끗한 바다 만들기-수중 환경 프로젝트’에 나선다.

‘정글의 법칙 in 팔라완’ 후반전 촬영 중인 이영표, 김요한, 송진우, 김재환, 이채영, 러블리즈 예인은 김병만, 노우진과 함께 24일 필리핀 마닐라 바다의 아름다운 모습 되찾기 환경 프로젝트를 수행한다. 더욱이 이 프로젝트에는 필리핀 드라마 여주인공으로 캐스팅되는 등 현지에서 최고 화제를 얻고 있는 모모랜드 낸시가 특별히 합류해 눈길을 모은다.

병만족장은 마닐라 바다의 수중 쓰레기를 정화하기 위해 한국 다이버들과 물 속에서 쓰레기를 수거하고, 모모랜드 낸시 외에 병만족들은 한인회와 필리핀 현지 봉사자들과 함께 육지 쓰레기를 수거하며 깨끗한 바다 만들기 활동을 수행할 예정이다.

최근 필리핀은 해양 쓰레기 배출국 3위로 뽑힐 만큼 해양 생태계가 위협을 받고 있는 중이다. 필리핀 최고의 관광지인 보라카이는 2018년 해양 쓰레기로 인해 임시 폐쇄가 되기도 했다. 이에 ‘정글의 법칙 in 팔라완’ 출연진은 해양 쓰레기에 의한 생태계 파괴의 심각성을 알리기 위해 마닐라 바다 살리기 미션 수행에 나서게 된 것.

모모랜드 낸시와 함께 하는 ‘정글의 법칙 in 팔라완’ 환경 프로젝트에는 필리핀 주요 방송사인 ABS-CBN에서 촬영을 요청하는 등 현지 언론에서도 큰 관심을 받고 있다.

현재 촬영에 한창인 SBS ‘정글의 법칙 in 팔라완’은 400회 특집 ‘헝거게임2’ 이후 3월부터 방송된다.

사진=SBS

sports@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