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첫 프로농구 올스타전, 7800석 매진…입석 판매 시작 [KBL올스타전 S크린샷]
인천 첫 프로농구 올스타전, 7800석 매진…입석 판매 시작 [KBL올스타전 S크린샷]
  • 박승환 기자
  • 승인 2020.0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2020 프로농구 올스타전을 보기위해 인천삼산월드체육관을 찾은 관중
2019-2020 프로농구 올스타전을 보기위해 인천삼산월드체육관을 찾은 관중

[STN스포츠(인천)=박승환 기자]

프로농구 출범 이후 처음으로 인천에서 열리는 올스타전이 만원 관중을 기록했다.

19일 일천삼산월드체육관에서는 2019-20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올스타전이 펼쳐진다. 이번 올스타전은 팬 투표에서 1위를 차지한 허훈과 김시래가 각각 주장으로 팀을 꾸렸다.

1997년 프로농구가 출범한 이후 처음 인천에서 열리는 올스타전은 오후 12시 40분 7800장의 지정석 티켓이 모두 동이 났다. 현재 입석도 500장이 팔린 상황이며, 관중은 계속해서 들어차고 있다.

한편 프로농구 올스타전이 만원 관중을 기록한 것은 지난 2016-2017년 부산 사직체육관에서 열린 올스타전 이후 3년 만이다.

사진=KBL

absolute@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