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 강원, J리그 출신 마사 재영입
[K리그] 강원, J리그 출신 마사 재영입
  • 최영민
  • 승인 2011.0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FC의 마사가 다시 돌아왔다.

강원FC(이하 강원)는 11일 보도자료를 통해 2009년 아시아쿼터를 통해 입단한바 있는 마사(OHASHI MASAHIRO)를 영입했다고 밝혔다.

마사는 1999년 당시 고등학생 신분으로 J리그에 데뷔한 선수로, ‘조숙한 천제’라는 별명을 얻으며 J리그에서 성공시대를 이어갔다. 요코하마 마리노스, 미토 홀리호크, 가와사키 프론타레, 등을 거치며 J리그 통산 152경기에 출장해 15골을 기록했다.

마사는 2009년 강원FC에서 활약할 당시, 탁월한 스루패스와 공수의 완급조절능력, 정확한 프리킥 등을 전천후 미드필더로 활약하며 22경기에서 4골을 기록했었다.

마사는 이적이 확정된 직후 “2009년 강원에서 함께 뛰었던 김영후, 윤준하, 권순형, 라피치 등이 잊지 않고 반겨줘서 기뻤다.”라며 팀에 빨리 적응해 선수들과 완벽한 하모니를 이루고 싶다고 말했다.
마사는 이번 입단을 통해 “강원에서 선수생활을 마감하고 싶다.”는 뜻을 밝히며 앞으로 남은 축구인생을 강원에서 아름답게 마무리하고 싶다며 올 시즌 각오를 밝히기도 했다.

[사진. 강원FC]

최영민 기자 / ymchoi@onstn.com
Copyright ⓒ ON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