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파원PICK] ‘유쾌 그 자체’ 토트넘, 베르통언 어시스트 스페셜 제작…웅장 BGM 삽입
[특파원PICK] ‘유쾌 그 자체’ 토트넘, 베르통언 어시스트 스페셜 제작…웅장 BGM 삽입
  • 이형주 특파원
  • 승인 2019.1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얀 베르통언
얀 베르통언

[STN스포츠(런던)영국=이형주 특파원]

토트넘 핫스퍼가 유쾌한 컨텐츠를 제작해냈다. 

토트넘은 8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핫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6라운드 번리 FC와의 경기에서 5-0으로 승리했다. 손흥민은 이날 1골 1어시스트로 맹활약했다. 

이날 손흥민이 기록한 80야드(약 73m) 드리블 골이 연일 화제 몰이를 하고 있다. 자신의 박스 바로 앞에서 공을 잡은 그는 상대 골문 앞까지 드리블 후 슈팅으로 득점했다. 이 원더골에 전 세계의 찬사가 쏟아지고 있다. 

손흥민 원더골 어시스트의 주인공은 팀 동료 얀 베르통언이다. 센터백 베르통언은 자신의 박스 안에서 발끝으로 공을 터치해 손흥민에게 연결했다. 득점 전 마지막 패스가 베르통언이기에 어시스트로 인정 받았다. 

사실 드리블이 다한 골(?)이라고 봐도 무방하기에 어시스트의 가치는 크지 않아보이지만, 오히려 베르통언을 비롯한 팀 동료들은 이를 이용해 손흥민에게 농담을 건내고 있다. 지난 10일 토트넘 공식 홈페이지에는 “환상적인 어시스트가 만든 골이죠!”라는 베르통언, 토비 알더웨이럴트의 장난 섞인 찬사가 올라오기도 했다. 

토트넘이 이 분위기를 이어갔다. 토트넘은 10일 자신들의 공식 SNS에 베르통언 어시스트 영상을 게재했다. 편집부터 남달랐다. 초반 흑백 화면으로 베르통언의 모습을 클로즈업해 레전드 선수의 영상인 듯한 착각이 일게 한다. 

해당 영상 안에서의 베르통언 모습
해당 영상 안에서의 베르통언 모습

이어 해당 영상 내에서는 베르통언이 손흥민에게 환상적인 어시스트(?)를 건내는 장면이 교차 편집으로 나온다. 구단은 여기에 “믿을 수가 없네요!”, “엄청난 벨기에 국적의 수비수입니다” 등 베르통언의 타 스페셜 코멘트리로 파악되는 멘트까지 삽입해 유쾌함을 극대화시켰다.

갈수록 SNS의 영향력이 극대화되는 사회에서 토트넘의 유쾌한 컨텐츠 제작은 칭찬받을만한 행동으로 보인다. 단순히 반복적으로 손흥민의 원더골을 업로드하는 것보다, 유쾌한 버전을 통해 더 큰 파급력을 이끌어 낼 수 있기 때문이다. 토트넘의 이러한 활동으로 인해 손흥민도 보다 주목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사진=뉴시스/AP, 토트넘 핫스퍼 공식 SNS

total87910@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