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영 20득점' 흥국생명, GS칼텍스 잡고 추격…삼성화재도 셧아웃 승리
'이재영 20득점' 흥국생명, GS칼텍스 잡고 추격…삼성화재도 셧아웃 승리
  • 박승환 기자
  • 승인 2019.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흥국생명
흥국생명

[STN스포츠=박승환 기자]

여자배구 흥국생명이 이재영과 루시아의 맹활약에 힘입어 선두 GS칼텍스를 잡아냈다.

흥국생명은 8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도드람 2019-2020 V리그 여자부 GS칼텍스와 원정 맞대결에서 3-0(25-20 25-20 25-19) 셧아웃 승리를 거뒀다.

지난 1, 2차전에서 선두 GS칼텍스 연이어 패했던 흥국생명은 3라운드에서 기분 좋은 승리를 챙겼다. 이날 승리로 7승 6패를 기록한 흥국 생명은 2위 현대건설과 승점 차이를 지웠고, 1위 GS칼텍스와 승점 1점 차로 추격했다.

이날 흥국생명은 이재영이 20득점을 터뜨리며 맹활약했고, 루시아가 13득점, 김나희가 8득점으로 뒤를 이으며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1세트 다소 고전하던 흥국생명은 김세영의 연속 블로킹에 힘입어 분위기를 가져왔고, 2세트에는 시작부터 GS칼텍스를 강하게 몰아붙였다. 3세트에는 10-10의 팽팽한 흐름에서 이재영과 루시아가 연속 득점을 터뜨리며 흐름을 이어갔고, 경기를 승리로 장식했다.

같은 날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열린 삼성화재와 한국전력의 남자부 맞대결에서는 삼성화재가 3-0(26-24 25-13 25-17)으로 승리를 거뒀다. 한국전력을 상대로 3라운드까지 전승 행진도 이어갔다.

삼성화재는 외국인 선수 가빈 슈미트가 가벼운 종아리 통증으로 결장했음에도 한국전력을 무너뜨리며 2위 우리카드를 바짝 쫓는데 성공했다.

사진=KOVO

absolute@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