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지희 ‘언어의 온도’ 출연, 수험생 연기로 공감 전한다
진지희 ‘언어의 온도’ 출연, 수험생 연기로 공감 전한다
  • 박재호 기자
  • 승인 2019.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지희가 tvN D의 웹드라마 ‘언어의 온도: 우리의 열아홉’에 수험생으로 출연한다
진지희가 tvN D의 웹드라마 ‘언어의 온도: 우리의 열아홉’에 수험생으로 출연한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배우 진지희가 tvN D ‘언어의 온도: 우리의 열아홉’을 통해 미드폼 드라마에 도전한다.

진지희는 내년 2월 tvN D의 웹드라마 ‘언어의 온도: 우리의 열아홉’에 출연한다. ‘언어의 온도’는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겪었던 ‘고등학교 3학년’ 시절과 ‘입시’를 다루는 하이틴 성장 로맨스로, 수험생의 리얼한 일상은 물론 친구, 공부, 연애 등 각자 다른 고민을 가진 청춘들의 모습을 그린다.

진지희는 큰 굴곡 없이 평범하게 살아온 ‘우진아’로 분한다. 부족함도 과함도 없이 ‘남들 만큼은 살았다’고 자부했으나 막상 고3이 되어 보니 목표를 향해 돌진하고 있는 친구들의 모습에 크게 자극을 받는 인물. 고민 끝에 진아는 ‘언어의 온도’라는 글스타그램을 만들어 솔직한 마음을 업로드하기 시작하고, 보이지 않는 사람들과 위로를 주고받으며 새로운 세상으로 나아가게 된다.

앞서 진지희는 SBS ‘언니는 살아있다’에서는 노래와 춤을 사랑하는 학생으로, KBS 2TV ‘백희가 돌아왔다’에서는 부모님의 관심 밖에서 사고를 치고 다니는 천방지축 학생으로, JTBC ‘선암여고 탐정단’에서는 공부에 열의를 보이는 고등학생 천재로 각각 다른 매력의 연기를 선보이며 몰입감을 높였다.

이에 출연하는 작품마다 독보적인 존재감과 믿고 보는 연기를 선보이는 진지희가 tvN D 채널에서 새롭게 선보이는 ‘미드폼 드라마’에서는 평범한 고등학생 주연으로 나서며 안방에 전달할 따뜻한 공감의 메시지에 기대가 더해진다.

진지희가 출연하는 tvN D 채널 미드폼 드라마 ‘언어의 온도: 우리의 열아홉’은 2월 중 첫 공개된다.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 제공

sports@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