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파타' 아스트로 라키 "되고 싶은 동화 속 주인공은 엘사"
'최파타' 아스트로 라키 "되고 싶은 동화 속 주인공은 엘사"
  • 김주윤 기자
  • 승인 2019.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김주윤 기자]

아스트로 멤버들이 되고 싶은 동화 속 주인공을 소개했다.

26일 방송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보이그룹 아스트로가 출연했다.

이번 앨범 안무를 멤버 모두가 함께 만들었다는 말에 라키는 "이번에 멤버들의 의견을 모두 모아서 안무를 만들었다"라고 설명했다. '미녀와 야수' 이야기를 아스트로만의 개성으로 재해석했다는 말에 진진은 "멤버들 내면에 야수들이 숨어있는 것 같다. 의상도 이번에는 몽환 파탈이라고 해서 노출이 많은 편이다"라고 웃으며 말했다.

'미녀와 야수'가 아니라 다른 동화 속 되고 싶은 주인공을 묻는 말에 MJ는 '겨울왕국'의 울라프가 되고 싶다고, 산하는 "'양치기 소년'의 양이 되고 싶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진진은 "저는 '겨울왕국'의 엘사가 되고 싶다. 얼음, 겨울을 좋아한다"라고 이야기했다.

사진=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

enter@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