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일반] 국민체육진흥공단 여자축구팀, 공식 창단
[축구일반] 국민체육진흥공단 여자축구팀, 공식 창단
  • 최영민
  • 승인 2011.0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자축구 7번째 실업팀이 공식 창단했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이하 공단) 여자축구단이 9일 창단식을 갖고 공식적으로 창단했다. 공단은 9일 서울 올림픽파크텔에서 선수 23명과 코칭스텝, 국회 문화체육방송통신관광 위원회 위원, 문화체육관광부 관계자, 언론계와 축구계 관계자 등이 모인 가운데 창단식을 열고 7번째 여자 축구팀의 창단을 알렸다.

이번에 창단한 공단 여자축구팀은 국가대표 출신이며 울산현대에서 선수생활을 한 강재순(47) 감독을 초대 사령탑으로 내정했으며, 전라북도 체육회와 지난 7일에 공식 연고협약을 맺었다.

이번에 창단한 국민체육진흥공단 여자축구단의 한 관계자는 “지난해 대한민국 여자 선수들이 세계대회에서 기념비적인 성과를 거두었지만, 아직 걸음마 단계에 있는 여자축구리그 발전을 위해 체육재정에 중추적인 역할을 하는 공단이 솔선해 실업팀 창단에 압장설 필요가 있었다.”라며 창단 배경을 설명했다.

이미 마라톤, 사이클을 비롯한 4개의 스포츠단을 운영하고 있는 국민체육진흥공단은 여자축구팀 창단으로 5개의 스포츠단을 거느리게 되었다. 현재 공단 여자축구팀은 경남 합천에서 오는 21부터 개막하는 WK리그를 위해 전지훈련에 매진하고 있으며 현대재철과 리그 첫 개막경기를 치르게 된다.

[사진. 국민체육진흥공단(KSPO)]

최영민 기자 / ymchoi@onstn.com
Copyright ⓒ ON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