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아보험, 실비보험 보험료 부담은 줄이면서 보장은 탄탄하게, 보험비교사이트를 통한 견적이 먼저 
치아보험, 실비보험 보험료 부담은 줄이면서 보장은 탄탄하게, 보험비교사이트를 통한 견적이 먼저 
  • STN 보도팀
  • 승인 2019.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아는 재생능력이 없기 때문에 관리가 조금만 소홀해져도 치아 우식 등으로 인해 고통 받기가 쉽다. 그러므로 제때 치료가 바로 이루어져야 하는 부위인데, 최근에는 고가의 치과 비용 부담으로 인해 치료 자체를 포기하는 이들이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이는 치과 치료가 국민건강보험에서 보장하지 않은 비급여 항목이 대부분이어서 본인부담금이 매우 높기 때문이다. 실제로 치아 1개당 평균 치료비가 약 60만원인 것으로 한 번 치료를 받을 때 들어가는 비용으로는 꽤 부담되는 비용이다. 

국가에서 2016년부터 노인에 한해서 임플란트에 대한 보장을 일부 늘리긴 했지만, 허용 개수가 턱없이 부족하기 때문에 현실적으로 소비자에게 적용 받는 금액적인 이득은 거의 없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지적이다. 이러한 까닭에 실질적인 치과치료를 보장 받을 수 있는 치아보험에 대한 사람들의 관심이 늘어난 것이다. 치아보험에서 자주 받는 보존 치료는 물론 큰 돈이 들어가는 보철 치료까지 보장하기 때문에 미리 준비해두면 제대로 된 보장을 받을 수 있다. 보통 5-55세까지 가입이 가능한데 상품에 따라 75세까지 가입이 되기 때문에 가입하고자 하는 대상자의 연령을 파악해서 준비할 수 있다. 치아보험 상품은 보험사별로 차이가 있기 때문에 여러 상품을 비교해보고 결정하는 것이 본인에게 유리하다. 치아보험비교사이트(http://www.dental-bohum114.co.kr/?inType=RC19110705)를 통해서 실속보장치아보험, 치아보험추천, 치아보험가입조건, 치아보험임플란트, 치아보험면책기간, 치아보험감액기간 등 치아보험 가입에 궁금한 점을 한 눈에 알아볼 수 있다. 

치아보험은 진단형과 무진단형으로 종류가 나뉜다. 진단형은 치아검진을 받고 나서 가입여부가 결정되고, 무진단형은 검진 없이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다. 최근에는 병원에서 진료를 받고 가입하기 어려운 사람들이 많기 때문에 대부분 무진단형 치아보험을 가입하는 경우가 많다. 단, 무진단형은 가입이 간편한 대신 최소 90일의 면책 기간이 있기 때문에 치아 상태가 건강한 분들이라면 진단형으로 가입해서 가입과 함께 바로 보장이 가능하다. 치아보험 상품은 무엇보다 보장 내역과 보험료를 꼼꼼하게 알아보고 결정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그렇기 때문에 상품 별 보장 내역, 치과보험 적용기준 등을 실시간으로 비교할 수 있는 치아보험비교사이트를 활용하는 것이 똑똑한 치아보험 가입 방법이 될 것이다. 

실비보험은 2018년 4월부터 단독 실비보험(단독실손보험)으로만 가입이 가능하다. 이전에는 종합형 실비보험으로 암보험, 운전자보험 등 여러 보험의 특약을 실비보험의 함께 구성하는 경우가 많았지만 현재는 단독 실손보험에 대한 보장만 가능한 것이다. 이렇게 실비보험에 대한 보장만 가능해져서 실비보험료가 이전에 비해 확실히 줄어들었다. 30대 성인 남성의 실비보험료가 한 달에 만원대로 가능해져서 부담도 훨씬 덜해진 것이다. 특히나 단독실손보험으로 보장이 동일해지면서 여러보험사의 보장 내용을 확인하지 않고 각 보험사별로 보험료만 확인하면 된다. 어떤 보험사의 실비보험을 가입해도 보장하는 내역은 동일하기 때문이다. 그래서 보험에 대해서 잘 모르던 분들도 어렵지 않게 실비보험 가입이 가능해진 것이다. 각 보험사별 보험료를 비교해보고 가입한다면 좀 더 똑똑한 실비보험 가입이 될 것이다. 실비보험비교사이트(http://silbi-best.com/FRONT/insur_main/insur_calculation_landing/?inType=RC19110701)를 통해서 실비보험도수치료, 실비보험보장, 실비보험추천, 실비보험다이렉트, 실비보험가입조건 등 알아볼 수 있다.   

단독 실손보험에서 보장하는 내용은 상해/질병 입원의료비가 최대 5천만 원 한도로 보장이 가능하고 상해/질병 통원의료비는 외래 진료와 처방조제비를 합산해 30만원 보장 한도로 보장받을 수 있다. 실제 지출한 병원비 중 입원의료비는 80-90%(본인 부담금 200만 원 초과 시 100%), 통원의료비는 병원의 규모에 따라 1-2만 원의 본인 부담금을 공제한 나머지를 보상받을 수 있는 것이다. 여기에 특약으로 빠진 3가지 항목은 추가로 가입할 수 있다. 도수치료, 체외충격파치료, 증식치료 / 비급여주사제 / 비급여자기공명영상진단(MRI/MRA) 이렇게 구분되어 있으니 특약을 선택해서 원하는 특약을 함께 가입할 수 있다. 특약을 가입했다고 해서 보험료가 갑자기 오르거나 하지 않으니 넓은 범위로 보장 받고자 한다면 특약을 모두 넣어서 실비보험 가입하는 것이 본인에게 도움이 되니 이 점을 기억해야 한다. 실비보험비교사이트를 통해서 실비보험 가입에 대해서 더 자세하게 알아볼 수 있으니 가입을 고민하고 있다면 지금 바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