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현, 왼쪽 허벅지 부상…‘요카이치 챌린저 8강서 기권’
정현, 왼쪽 허벅지 부상…‘요카이치 챌린저 8강서 기권’
  • 이형주 기자
  • 승인 2019.0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현
정현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정현(23·한국체대·141위)이 부상의 늪에 빠졌다.

정현은 9일 일본 미에현 요카이치에서 열리는 남자프로테니스(ATP) 요카이치 챌린저 8강전에서 스기타 유이치(31·일본·164위)와 맞대결을 펼칠 예정이었다. 하지만 부상으로 출전을 포기했다.

<뉴시스>에 따르면 정현의 매니지먼트사인 IMG 코리아 관계자는 "정현이 왼쪽 허벅지 근육이 당기는 느낌이 있어 경기에 뛰지 않기로 했다. 심각한 부상은 아니고, 부상 예방 차원에서 기권한 것"이라고 전했다.

그간 약 6개월 동안 대회에 나서지 못한 정현은 지난주 중국 청두 챌린저 대회를 통해 부활의 시동을 걸었다. 8강전 직전까지만 해도 좋은 컨디션을 유지한 그였다. 하지만 경기 전 허벅지에 이상을 느낀 더 큰 부상을 방지하기 위해 기권을 결정했다.

정현은 캐나다 밴쿠버로 이동해 챌린저 대회에 한 차례 더 출전한 후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US오픈 예선을 준비할 예정이다. IMG 코리아 측은 "현재 계획을 바꾸지는 않았다. 1, 2일 쉬어보고 앞으로의 계획을 결정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사진=뉴시스

total87910@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