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10일 KIA전 어썸데이 맞아 '퍼스트팀데이' 진행
삼성, 10일 KIA전 어썸데이 맞아 '퍼스트팀데이' 진행
  • 박승환 기자
  • 승인 2019.0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박승환 기자]

삼성 라이온즈가 8월 10일 기아 타이거즈와의 홈경기를 ‘어썸데이(Awesome Day)’로 지정하고, 다양한 이벤트를 선보인다.

올해 두 번째 진행하는 이번 어썸데이의 테마는 '퍼스트팀데이'. 먼저 원정응원석을 제외한 당일 예매자 전원에게 퍼스트팀 기념구를 증정한다. 기념구에는 KBO 팀 최초 '2만 2000타점', '4만 3000안타', '6만 6000루타' 등 삼성 라이온즈가 최초로 기록한 역사적인 기록이 새겨진다.

선수단은 '1982 올드유니폼'을 착용한다. 1982년 창단한 원년 구단으로서 최로로 각종 기록을 달성한 것을 기념하는 의미다. 경기 전에는 이학주, 김동엽, 러프가 각 70명의 팬들과 함께 선수 사인회를 진행한다. 경기 후에는 스프링클러와 물대포가 설치된 그라운드를 산책하는 '워터 그라운드' 행사도 갖는다.

이날 행사를 맞아 트로트 가수 조정민이 시구를 할 예정이다.

사진=삼성 라이온즈

absolute@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