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강백호, 150km 이상 타구 '47.3%'…강한 타구 비율 1위
KT 강백호, 150km 이상 타구 '47.3%'…강한 타구 비율 1위
  • 박승환 기자
  • 승인 2019.0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 강백호
KT 강백호

[STN스포츠=박승환 기자]

KBO 공식 기록통계업체 스포츠투아이는 5일 타구추적시스템(HTS) 데이터를 바탕으로 KBO 리그 타구를 분석했다.

시속 150km 이상으로 날아간 타구를 ‘강한 타구’로 정의했을 때, 이 타구를 가장 많이 만들어낸 타자는 강백호(KT)로 나타났다.

강백호는 HTS 기준 번트를 제외한 인플레이 타구 200개 이상 기록한 타자 50명 중 강한 타구 비율 47.3%를 기록해 1위를 차지했다.

박병호(키움)가 41.4%로 2위에 이름을 올렸고, 제리 샌즈(키움, 41.3%), 김현수(LG, 41.2%), 김재환(두산, 40.6%) 순이었다.

강한 타구는 안타로 이어질 확률이 높다. 올 시즌 시속 150km 이상의 속도로 날아간 타구는 타율 0.599, 장타율 1.062를 나타냈다.

강백호는 인플레이 타구 평균 타구 속도 부문에서도 1위에 올라 있다. 평균 시속 144km를 기록하며 2위 김재환(142.4km)을 가볍게 제쳤다.

지난 6월 25일 사직 롯데전에서 불의의 부상을 당한 강백호는 이달 내 복귀를 앞두고 있다.

사진=뉴시스

absolute@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