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펜딩 챔피언’ KB스타즈, 한국 대표로 윌리엄 존스컵 참가
‘디펜딩 챔피언’ KB스타즈, 한국 대표로 윌리엄 존스컵 참가
  • 이형주 기자
  • 승인 2019.0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의 출국전 단체사진
KB의 출국전 단체사진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청주KB스타즈가 한국 대표로 국제대회에 나선다. 

한국여자농구연맹(WKBL)은 23일 “디펜딩 챔피언 KB스타즈가 우리나라를 대표해 대만에서 열리는 ‘제41회 윌리엄 존스컵’에 출전한다”고 알렸다. 

올해로 41회째를 맞은 윌리엄 존스컵은 오는 24일부터 28일까지 5일간 진행되며, KB스타즈를 비롯한 대만, 뉴질랜드 등 5개국 6개 팀이 풀리그 방식으로 순위를 가린다.

KB스타즈는 23일 오전 대만으로 출국, 24일 오후 5시(한국시간 기준) 대만 B팀과의 첫 경기를 시작으로 25일 뉴질랜드, 26일 일본, 27일 필리핀, 28일 대만 A팀과 경기를 치른 뒤 29일 귀국할 예정이다.

사진=WKBL

total87910@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