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지석, ‘열음 엔터’와 전속계약→ ‘조선생존기’ 강지환 대체할듯
서지석, ‘열음 엔터’와 전속계약→ ‘조선생존기’ 강지환 대체할듯
  • 박재호 기자
  • 승인 2019.0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서지석이 열음 엔터테인먼트에 새 둥지를 틀었다. 이적 첫 작품으로 강지환이 하차한 ‘조선생존기’에 투입될 예정이다.

열음 엔터테인먼트 측은 15일 “서지석과 최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서지석은 정웅인, 조동혁, 장소연 등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새 둥지를 튼 서지석의 첫 작품은 TV조선 드라마 ‘조선생존기’가 될 전망이다. 앞서 ‘조선생존기’의 주인공 한정록을 연기했던 강지환이 성폭행 혐의로 구속되면서 작품에서 하차했고 방송은 2주 연속 휴방된 상태다. 서지석은 한정록 역할을 두고 드라마 측과 최종 조율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서지석 인스타그램

sports@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