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파타' 오나라 "어젯밤 새벽 2시까지 라디오 콩트 연습"
'최파타' 오나라 "어젯밤 새벽 2시까지 라디오 콩트 연습"
  • 김주윤 기자
  • 승인 2019.0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김주윤 기자]

'최화정의 파워타임' 스페셜 DJ 오나라가 라디오 진행 소감을 밝혔다.

25일 방송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서 휴가 중인 최화정을 대신해 오나라가 이틀 째 진행을 맡았다.

방송 시작 오나라는 "어제 첫 날 너무 떨었는데. 그래도 해봤다고 오늘은 한결 낫다. 정말 라디오 생방송이 처음이라 떨면서도 기대했는데 여러분 응원 덕분에 잘 마쳤다. 오늘도 잘 부탁드린다"라고 어제 방송 소감을 전했다.

청취자 중 한 명이 어젯밤 꿈에서 라디오 진행한 거 아니냐는 말에 오나라는 "사실 비밀인데 새벽 2시까지 콩트 연습했다"라고 웃으며 말했다.

또 지인들의 반응을 묻는 말에 오나라는 "사람들 전화를 참 많이 받았다. 생각보다 잘했다는 얘기도 들었다. 그래서 오늘 더 부담된다. 마지막까지 잘 할 수 있도록 부탁드린다"라고 이야기했다.

사진=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

enter@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