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할리웃] 킴 카다시안, 대리모 통해 넷째 득남
[st&할리웃] 킴 카다시안, 대리모 통해 넷째 득남
  • 박재호 기자
  • 승인 2019.0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킴 카다시안의 넷째 아들이 대리모에 의해 태어났다.

11일(현지시간) 한 외신에 따르면 래퍼 카니예 웨스트, 킴 카다시안 부부가 지난 9일 대리모를 통해 넷째 아들을 얻었다.

킴 카다시안은 태어난 아들에 대해 트위터에 “자녀들 중 가장 침착하다. 모두가 그를 사랑한다”고 밝혔다.

카니예 웨스트, 킴 카다시안 부부는 슬하에 세 명의 자녀를 두고 있다. 6살 노스와 3살 세인트는 이들이 직접 낳았으며 지난해 대리모를 통해 셋째 시카고를 얻었다.

외신 보도에 따르면 태어난 아들의 이름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외신은 한 관계자의 말을 빌려 아들은 킴 카다시안을 몹시 닮았다고 전했다.

한편 킴 카다시안은 과거 임신 중독 증상 등을 앓는 등 자연 분만이 어려운 상황 속에서 대리모를 통해 셋째를 얻었다. 넷째도 대리모를 통해 얻는다고 알려져 관심을 끌었다.

사진=킴카다시안 페이스북

sports@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