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담비, “지병수 할아버지 통해 많은 위로 받았다” [화보]
손담비, “지병수 할아버지 통해 많은 위로 받았다” [화보]
  • 박은 기자
  • 승인 2019.0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박은 기자]

최근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하며 사람들에게 웃음을 되찾아준 손담비가 스타&스타일 매거진 앳스타일과 화보 및 인터뷰를 진행했다.

손담비는 토니모리의 새로운 브랜드, ‘컨시크’의 새 모델로 발탁되며, 컨시크의 아이라이너와 틴트를 활용해 다양한 메이크업을 선보였다. 어떤 콘셉트도 본인만의 색으로 소화해내며 뷰티 모델로서도 완벽한 면모를 자랑했다.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손담비는 “지병수 할아버지 덕에 오랜만에 실시간 검색어에 올랐다. 할아버지의 무대는 삭막한 사회 속 한줄기 위로”라며 “할아버지를 만난 뒤 ‘희망’을 잃지 않게 된 것 같다. 나도 할아버지의 나이가 되면, 꼭 누군가에게 행복을 전하는 사람이 되고 싶었다”며 지병수 할아버지와의 만남을 떠올렸다.

최근 JTBC 예능 ‘해볼라고’에도 출연했던 손담비는, “내가 모르던 세상을 경험한다는 것이 즐거웠다”며 “여러 회사에 다니며 체험한덕에 값진 시간을 가졌다. 심지어 하루 더 일하고 싶다고 말하기까지 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어릴 적 부모님의 반대를 무릅쓰고 연예인이 된 것에 대해 “후회하지 않는다. 다른 직업을 가져야겠단 생각도 해 본적 없다”고 전했다. “연기자로 전향하며 슬럼프도 물론 있었지만, 내 자신을 이해하는 시간을 가지며 극복해나갔다. 지금은 ‘행복하다’는 말을 달고 산다”며 웃었다.

지병수 할아버지와의 무대를 통해 무대에 대한 그리움에 대해서도 말한 손담비는 “무대는 나의 첫사랑같은 존재다. 언젠간 앨범으로 인사드리고 싶지만, 지금은 연기에 집중하려고 한다”며 앞으로의 포부를 다졌다.

솔직 담백한 손담비의 더 자세한 인터뷰는 앳스타일 5월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사진=앳스타일

sports@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