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정규시즌 1득점당 5만원 적립...‘사랑의 도서 나눔’ 진행
LG, 정규시즌 1득점당 5만원 적립...‘사랑의 도서 나눔’ 진행
  • 이보미 기자
  • 승인 2019.0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서울 LG트윈스는 보림출판사와 함께 2019시즌 ‘사랑의 도서 나눔‘을 진행한다.

‘사랑의 도서 나눔’ 은 팀 성적과 연계해 어린이 도서를 적립하고 시즌 종료 후 아동 복지 시설에 기증하는 사회공헌 활동으로 지난 2010년부터 시작해 매 시즌 지속하고 있다.

2010년부터 2014년까지 정규 시즌 1승당 50만원 상당의 어린이 도서를, 2015년부터는 정규 시즌 팀 1득점당 5만원 상당의 어린이 도서를 적립해 서울시 25개 자치구와 아동 복지시설 등에 기증했고 2018시즌에는 3천9백만원 상당의 도서 3,510권을 상록보육원에 전달하며 현재까지 총 2억9천6백만원 상당의 어린이 도서 27,793권을 기증했다. 

2019시즌에도 팀 1득점당 5만원 상당의 어린이도서를 적립해 시즌 종료 후 기증 할 예정이다.

한편 보림출판사는 1976년 설립된 어린이 그림책 전문 출판사로, 2017 볼로냐아동도서전에서 한국 아동출판사로는 처음으로 ‘올해 최고의 출판사 아시아부문’에 선정된 바 있다.

사진=LG트윈스

bomi8335@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