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트리밍] 한용덕 감독 "채드 벨-김민하, 이번 시즌 기대된다"
[S트리밍] 한용덕 감독 "채드 벨-김민하, 이번 시즌 기대된다"
  • 윤승재 기자
  • 승인 2019.0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화 한용덕 감독
한화 한용덕 감독

[STN스포츠(창원)=윤승재 기자]

한화이글스 한용덕 감독이 승리를 이끈 채드 벨과 호잉, 김민하를 차례로 칭찬했다. 

한화이글스는 19일 창원NC파크에서 열린 NC다이노스와의 2019 KBO 시범경기에서 5-2로 승리를 거뒀다. 

선발투수 채드 벨이 5⅓이닝을 1실점으로 호투했고, 호잉이 1홈런 2볼넷 2도루 3득점으로 맹활약하며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좌익수 경쟁 중인 김민하도 홈런을 쏘아 올리며 결승타 및 창원NC파크 첫 홈런의 주인공이 됐다. 

경기 후 한용덕 감독은 채드 벨의 호투에 대해 “채드 벨이 2경기 연속 안정감 있는 피칭을 했다. 지금처럼만 던져주면 전혀 문제가 없을 것 같고 충분히 10승 이상을 거둘 수 있을 거라 본다”고 칭찬했다. 

이어 이날 홈런을 때려낸 호잉과 김민하를 언급하며 “호잉이 빠른 발과 장타력으로 공격에 활력소를 불어 넣어줬고, 김민하도 자기 스윙을 하며 좋은 모습을 보였다. 김민하가 타격이 확실히 좋아졌는데, 이번 시즌이 기대된다”라고 전했다.

사진=한화이글스 제공

unigun89@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