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전 전승' 두산 핸드볼, 정규리그 4연패 달성
'15전 전승' 두산 핸드볼, 정규리그 4연패 달성
  • 윤승재 기자
  • 승인 2019.0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규리그 4연패를 달성한 두산 핸드볼팀
정규리그 4연패를 달성한 두산 핸드볼팀

[STN스포츠=윤승재 기자]

두산 핸드볼팀이 정규리그 4연패를 달성했다.

두산은 17일 충북 청주국민생활관에서 열린 2018~2019 SK핸드볼 코리아리그 남자부 3라운드 경기에서 SK 호크스를 25-20으로 꺾었다. 개막 이후 15전 전승을 거둔 두산은 승점 30을 확보하며 남은 5경기 결과와 상관없이 정규리그 1위를 확정했다.

윤경신 감독이 이끄는 두산은 2015년부터 2017년까지 정규리그 우승을 차지했고 겨울 시즌제로 바뀐 2018~2019시즌에도 변함없이 정상을 지켰다. 특히 지난 2011년 핸드볼코리아리그가 출범한 이후 2014년을 제외하고 모두 우승을 차지하며 최강 자리를 공고히 하고 있다.

전반 초반 강력한 협력수비로 상대를 압박하며 경기 분위기를 가져온 두산은 조태훈, 나승도, 정의경의 잇다른 득점으로 14-8, 크게 앞섰다. 후반에도 김동명의 피벗플레이와 정의경의 중거리슛이 이어지며 승리를 챙겼다.

윤경신 감독은 "작년, 재작년보다 조직력이 좋아졌다. 젊은 선수들과 베테랑들이 좋은 호흡을 보이고 있다"며 "우리의 최종 목표인 통합우승을 위해 준비 잘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사진=두산 제공

unigun89@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