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시상식] ‘신인상 수상’ 박지현의 천진난만함, “왜 눈물이 나죠?”
[W시상식] ‘신인상 수상’ 박지현의 천진난만함, “왜 눈물이 나죠?”
  • 이형주 기자
  • 승인 2019.0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지현
박지현

[STN스포츠(63컨벤션센터)=이형주 기자] 

박지현(19)의 물음에 장내가 웃음으로 도배됐다. 

아산 우리은행 위비의 박지현은 11일 서울 여의도 63컨벤션센터 2층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우리은행 2018-2019시즌 여자프로농구(WKBL) 정규시즌 시상식에서 신인상을 받았다. 박지현은 OK저축은행 가드 이소희(19)와의 치열한 경쟁 끝에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그는 101표 중 96표를 얻었다. 

박지현은 지난 2018 자카르타 팔렘방 아시안 게임서 고교생 국가대표로 활약했던 슈퍼 루키다. 지난 신인 드래프트에서 우리은행에 드래프트 된 박지현은 기대에 부응하는 모습을 보이며 신인상의 주인공이 됐다. 

박지현은 수상 이후 “이 상의 영광을 저에게 주셔서 감사합니다. 좋은 환경에서 농구할 수 있게 도와주신 구단주님 등께도 감사합니다. 감독님, 코치님께도 너무 감사드려요. 또 제가 경기 때 많이 혼날 때 팀 언니들이 많이 도와줘서 힘이 많이 났어요. 또 스태프 언니들께도 고맙다는 말 전하고 싶습니다”라며 운을 뗐다.

이어 “왜 눈물이 나죠? 소감을 준비했는데 하나도 기억이 안 나요”라며 천진난만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또한 박지현은 “남은 플레이오프에서도 신인다운 플레이를 펼치겠습니다. 감사합니다”라고 덧붙였다.

사진=WKBL

total87910@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