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L, 한희원-강상재에 벌금 100만원…한희원은 1G 출전 정지
KBL, 한희원-강상재에 벌금 100만원…한희원은 1G 출전 정지
  • 윤승재 기자
  • 승인 2019.0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 KT 한희원과 인천 전자랜드 강상재
부산 KT 한희원과 인천 전자랜드 강상재

[STN스포츠=윤승재 기자]

부산 KT의 한희원과 인천 전자랜드의 강상재가 비신사적인 행위로 제재를 받았다. 

한국프로농구연맹(KBL)은 20일 재정위원회를 열고 경기 중 비신사적 행위를 보인 두 선수에게 각각 100만원의 제재금을 부과했다. 또한 한희원은 제재금과 함께 1경기 출전 정지의 징계도 주어졌다. 

한희원은 지난 17일 서울 SK와의 경기에서 리바운드 과정 도중 김건우에게 팔꿈치를 휘두르는 파울을 저질러 실격퇴장 당한 바 있다.  

강상재는 14일 창원 LG와의 경기에서 리바운드 경합 후 쓰러져 있는 제임스 메이스 선수 위로 넘어가는 행위로 제재를 받았다. 

사진=KBL

unigun89@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