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동열 감독, 대표팀 감독 사임…“국민들께 죄송하다”
선동열 감독, 대표팀 감독 사임…“국민들께 죄송하다”
  • 이형주 기자
  • 승인 2018.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동열 감독
선동열 감독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선동열(55) 야구대표팀 감독이 자진 사임했다.

선 감독은 14일 오후 서울 도곡동 야구회관에서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 자리에서 선 감독은 “대표팀 감독직에서 물러나겠다”고 밝혔다.

선 감독은 지난해 7월 사상 첫 대표팀 전임 감독으로 선임됐다. 2020년 도쿄올림픽까지 계약을 맺은 선 감독이다.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금메달이라는 목표를 달성했으나 선수 선발 과정에서의 논란으로 팬들의 거센 질타를 받은 바 있다. 이후 국정감사에 출석하는 등 논란 속에 결국 선 감독이 지휘봉을 내려 놓았다.

선 감독은 “시대의 흐름을 이해 못하고 국민들의 마음을 헤아리지 못했다. 국민들에게 죄송하다”며 사과했다.

사진=뉴시스

total87910@stnsport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