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FC] 검색어 '1위' 장악한 이수연, 케이지도 장악 도전
[로드FC] 검색어 '1위' 장악한 이수연, 케이지도 장악 도전
  • 이상완 기자
  • 승인 2018.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이상완 기자]

ROAD FC 여성 파이터로 데뷔할 예정인 이수연(24·로드짐 강남MMA)이 데뷔하기도 전부터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올랐다.

이수연은 내달 15일 그랜드 힐튼 서울에서 열리는 XIAOMI ROAD FC 051 XX에 출전한다. 상대는 '여고생 파이터’로 이름을 알렸던 이예지(19·팀 제이)다.

이수연은 MBC 격투 오디션 프로그램 <겁 없는 녀석들>에 출연한 바 있다. 당시에 예쁜 외모로 주목 받아 인기를 끌었다. <겁 없는 녀석들>에서는 부상으로 하차해 아쉬움을 남겼다.

아쉬움을 털기 위해 이수연은 ROAD FC 데뷔해 첫 승을 노린다.

이수연은 지난 4일 롯데시티호텔 대전에서 열린 XIAOMI ROAD FC 051 XX 기자회견에서 이예지와 만났다. 경기가 결정되고 발표한 뒤 두 파이터가 실제로 마주한 것은 이날이 처음이다.

첫 대면이라 그런지 미묘한 신경전이 벌어졌다. 가볍게 경기 소감을 전하더니 서로를 의식한 듯이 자신감을 보였다.

이수연이 “이예지 선수는 나보다 나이는 어리지만, 경력이랑 실력도 어느 정도 된다고 생각한다. 그래도 열심히 노력해서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라고 말했다.

이수연의 말을 들은 이예지도 밀리지 않다. “이수연 선수가 데뷔할 거라는 건 생각도 못하고 있었다. 이제 햇수로 4년차인데, 이수연 선수보다는 선배니까 선배가 어떤 건지 보여드리겠다.” 이예지의 말이다.
 

사진=로드FC

bolante0207@stnsport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