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연휴 맞은 한화, 구름 관중으로 신바람…시즌 17번째 매진
추석 연휴 맞은 한화, 구름 관중으로 신바람…시즌 17번째 매진
  • 이형주 기자
  • 승인 2018.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장 사진
경기장 사진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한화이글스 팬들이 다시 한 번 경기장을 꽉 채웠다.

한화는 22일(토)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KIA타이거즈와 경기에서 시즌 홈경기 17번째 매진(1만 3000석)을 달성했다.

올 시즌 홈경기 64경기만의 17번째 매진이다.

한화는 이날까지 64번의 홈경기에 64만 4984명의 누적관중을 기록중이다. 평균관중 1만 78명.

한화는 올 시즌 대전에서 14회, 청주(1만석)에서 3회의 매진을 기록했고, 요일별로도 토요일 5회, 일요일 4회, 금요일 3회 화•목요일 각 2회, 수요일 1회 등 모든 요일 매진을 달성했다.

이날 17번째 매진으로 한화는 한 시즌 최다 매진 기록인 2015년 21회 기록에 더욱 다가섰고, 한 시즌 최다 관중 기록인 2016년 66만 472명에도 1만 5488명차로 근접했다.

한화의 정규리그 홈경기는 앞으로 8경기가 남은 상태다.

한화는 매 경기 끝까지 최선을 다하는 경기력과 다양한 팬서비스 프로그램을 통해 변함없는 성원을 보내주시는 팬들에게 보답해 나갈 계획이다.

사진=한화이글스

total87910@stnsport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