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7이닝 무실점 호투로 시즌 5승 달성…팀도 승리
류현진, 7이닝 무실점 호투로 시즌 5승 달성…팀도 승리
  • 이형주 기자
  • 승인 2018.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현진
류현진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류현진(31·LA 다저스)이 시즌 5승을 신고했다.

류현진은 18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MLB)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홈경기에 선발등판, 7이닝 4피안타 5탈삼진 무실점 호투를 펼쳤다.

류현진은 최근 3경기에서 2패로 승운이 따르지 않았다. 하지만 이날은 달랐다. 기록했던 류현진은 이날 경기 초반부터 타선이 터지면서 승리투수가 됐다.

이날 류현진은 타선의 도움 속에서 경기 초반부터 호투를 펼쳤다. 93마일(153㎞)에 이르는 강속구와 함께 컷패스트볼, 체인지업을 주무기로 던졌고, 커브와 슬라이더도 가미했다. 스트라이크 존을 다양하게 활용하는 제구력도 호투를 뒷받침했다.

류현진은 1회 찰리 블랙몬(중견수)과 D. J 르메이휴를 범타로 잡아내며 시작인 순조로웠다. '천적' 놀란 아레나도에게 내야안타를 맞은 것이 옥에 티. 하지만 트레버 스토리를 3루수 앞 땅볼로 잡아냈다. 

2점의 리드를 안고 2회 등판한 류현진은 삼자범퇴로 이닝을 마무리했다. 3회에는 2사 후 블랙몬에게 좌월 2루타를 맞았지만 르메이휴를 2루수 앞 땅볼로 처리해 위기를 넘겼다. 류현진은 7회까지 무실점 호투를 이어간 뒤 마운드를 내려갔다.

이날 류현진의 투구수는 93개(스트라이크 63개)였다.

뿐만 아니라 류현진은 타석에서도 존재감을 보였다. 4회말 볼넷을 골라내 1루에 나간 후 작 피더슨의 투런 홈런 때 득점에도 성공했다. 이날 류현진은 2타수 무안타 1볼넷 1득점을 기록했다. 

다저스는 1회말 피더슨의 솔로 홈런 등으로 2점을 뽑았다. 3회 무사 2, 3루에서 터진 매니 마차도의 행운의 적시타로 1점을 추가했다. 이어 맥스 먼치의 3점포 등이 터지면서 6-0으로 달아났다. 4회 피더슨의 투런 홈런까지 더한 다저스는 8-2로 승리를 가져왔다.

사진=뉴시스/AP

total87910@stnsports.co.kr